[공지사항] 입문자를 위한 아두이노·라즈베리파이 입문 과정 개설

‘메이커’를 꿈꾸는 입문자를 위한 일일 강좌가 열린다. 주말을 이용하므로 부모와 아이가 함께 참여하기에도 좋다.

메이크 코리아를 운영하는 블로터앤미디어는 메이킹 입문자를 위한 기초 교육 과정 ‘Make: 아두이노 101’과 ‘Make: 라즈베리파이 101’을 선보였다. 두 교육 과정은 1일짜리 단과 강좌로, 6월16일부터 6주 동안 매주 토요일에 열린다. 두 교육 과정은 메이커 페어 서울을 운영하는 메이크 코리아팀이 기획과 운영을 맡았다.

스스로 생각하고 만드는 능력을 가진 메이커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인재로 떠올랐다. 서울시 교육감은 서울형 메이커 교육 중장기 발전 계획을 발표하기도 했다. 메이커 교육에 대한 일반인, 교사, 학부모들의 관심도 뜨겁다. 메이커 교육이 화두로 떠오르면서 단발성 워크숍 형태의 교육도 잇따른다.

라즈베리파이 입문자 과정

라즈베리파이 입문자 과정

아두이노 입문자 과정

아두이노 입문자 과정

메이크 코리아가 준비한 두 교육 과정 모두 비전공자인 입문자를 위해 기획된 과정이다. 참가자 누구나 누구나 쉽게 제작도구를 이해하고 따라할 수 있게 구성됐다. 평소 제작도구와 기초 전자공학을 배워보고 싶었으나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할지 몰라 난감했던 사람은 물론, 청소년과 제작 도구에 대한 어느 정도 이해가 있는 어린이도 수강할 수 있다.

강사는 꾸준한 메이킹 활동으로 인정받고 있는 사람으로 각 분야의 기초 도서를 집필한 저자들이 진행한다. 아두이노 과정은 <아두이노 101>의 저자이며 피지컬 컴퓨팅에 관한 블로그 하드카피월드를 운영하는 서영배 메이커가 맡았다. 라즈베리파이 과정은 지능형 로봇 파이보의 제작사 서큘러스의 콘텐츠 디렉터이자 <사물인터넷 Iot Maker 라즈베리파이 CCTV 만들기>의 저자인 기연아 메이커가 진행한다.

모든 수강생에게는 해당 교육에 필요한 도서가 제공되며, 수업 시간에 진행하는 실습은 대여용 키트로 진행한다. 80% 이상 수강한 사람에게는 메이크 코리아에서 수료증을 발급한다.

교육 과정과 관련된 상세 정보 조회와 접수는 메이크 코리아 웹사이트 내 ‘교육/이벤트’ 메뉴를 통해 가능하다. 해당 사이트에서 메일링 서비스를 신청하면 교육 소식과 메이커 행사 정보를 가장 빠르게 접할 수 있다.

해당 교육 과정을 기획한 황준식 블로터앤미디어 매니저는 “이벤트성 강좌가 아니라 누구나 필요할 때 언제든지 들을 수 있는 메이커 정규 교육 과정의 필요성을 느껴 기획했다”라며 “총 6회의 임시 운영과정을 거친 뒤 교육 빈도와 시간 등을 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교육과 관련된 문의는 이메일(maker.support@bloter.net)로 하면 되며, 별도의 전화 문의는 받지 않는다.